강동구, 기초생활수급자 무연고 사망자 안치료 지원

7월 15일(목) 무연고 안치료 지원 위해 관내 장례식장과 업무협약 체결

작성일 : 2021-07-16 11:07

7월 15일(목) 저소득 무연고 사망자 안치료 지원을 위해 관내 장례식장과 업무협약 체결.

 

강동구(구청장 이정훈)715()부터 기초생활수급자에게 안치료를 지원한다.

 

그동안 기초생활수급자는 장제급여 지급을 이유로 안치료가 지원되지 않아 무연고로 사망 시 장례식장에서 비용문제로 안치를 거부하거나 기피해 왔다.

 

이에 구는 저소득 무연고사망자의 존엄한 마무리 지원을 위해 715() 관내 소재한 동주병원 장례식장, 서울현대요양병원 장례식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장례의식 제공과 안치료 지원에 대한 체계를 구축하고 지원을 시작했다.

 

지원금액은 16만원, 최대 1590만 원까지이며 기초생활수급자 연고자가 미성년자, 장애인, 75세 이상 어르신 등 장제처리 능력이 없는 경우에도 지원한다.

 

안치료는 협약 장례식장에서 시신의 인수, 염습, 수의착용, 입관, 화장장까지 이동 등 전반적인 장제처리 과정을 수행하면 구에서 서류 검토 후 장례식장에 지급하게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쓸쓸하게 홀로 죽음을 맞이하는 사망자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를 갖출 수 있게 돼 다행이라며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죽음까지 소홀하게 대접 받는 주민이 없도록 인간의 존엄성을 지키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