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임산부와 영아 양육가정을 위한 택시가 달린다

8월 3일 위탁선정업체 ‘㈜진모빌리티’와 업무 협약체결하고 발대식 개최

작성일 : 2021-08-06 13:44 수정일 : 2021-08-06 15:08

8월 3일(화) 개최된 ‘강동 IMOM택시’ 발대식과 시승식.

 

강동구(구청장 이정훈)817()부터 임산부와 영아 양육가정의 이동편의 지원서비스 강동 iMOM택시운영을 개시한다.

 

임산부와 영아는 정기검진, 예방접종 등 주기적으로 병원을 방문해야 하지만 코로나19 감염우려 등으로 대중교통 이용이 쉽지 않은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

 

이에 구는 건강한 출산과 양육지원을 위해 임산부와 12개월 이하 영아 양육가정에서 의료목적으로 병·의원 방문 시 이용할 수 있는 이동서비스 강동 iMOM택시를 운영하기로 했다.

 

지난 3월 관련 조례개정을 거쳐 7월 위탁사업자 선정을 마쳤으며 83() 선정업체 ()진모빌리티와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과 함께 발대식을 가졌다.

 

강동구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임산부, 영아 양육가정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가정당 3만 원의 택시 마일리지가 지원된다.

 

서비스 대상자는 전용 앱을 설치해 회원가입과 대상자 승인을 받은 후 앱에 접속해 간편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서울시내, 하남시 등 인접 경기도까지 출발지와 도착지로 이용할 수 있으며 1224일까지 사용하지 못한 마일리지는 자동 소멸되니 유의해야 한다.

 

한편, ‘강동 iMOM택시는 전 차량을 대형 프리미엄 승합차로 배차하고 차량 내 테블릿PC, 비말 차단스크린, 공기살균기 등 임산부와 영아 가정의 특성에 맞는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갈수록 심각해지는 저출산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다양하고 세심한 정책 발굴에 힘쓰고 있다그간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웠던 임산부와 영아가정에서는 코로나19에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강동 iMOM택시를 이용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