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훈 강동구청장, 여성·청소년 안심 귀갓길 동행

작성일 : 2021-04-14 15:14

4월 12일 여성안심스카우트 일일요원으로 안심귀갓길에 동행하는 이정훈 강동구청장.

 

이정훈 강동구청장이 안심귀가스카우트 대원들을 격려하고, 귀가지원 신청 주민과 동행하면서 여성·청소년 안심 귀가 지원 서비스를 점검하기 위해 12일 심야 안심귀가스카우트 일일요원으로 나섰다.

 

구는 지난 3월부터 새로운 대원을 모집해 늦은 밤 혼자 귀가하는 여성·청소년과 동행하는 안심귀가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대원들은 현재 10개 거점을 중심으로 활동하면서 귀가지원 뿐만 아니라 우범지역의 순찰 등 범죄 예방활동까지 하고 있다.

 

이날 안심귀가 서비스를 신청해 동행한 암사동 주민 장모씨(28)가끔 늦은 밤까지 일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지하철역에서 집까지 가는 동안 스카우트 대원들과 동행해 불안감이 줄어들었으며, 이젠 노란색 모자와 조끼를 착용하신 안심귀가 스카우드 대원 분들을 보면 반갑고 안심이 든다고 말했다.

 

안심귀가스카우트 일일요원으로 동행한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늦은 밤 구민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스카우트 대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안심귀가 지원 외에도 안심귀갓길, 안심비상벨, 여성안심택배함 등 구민들이 좀 더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심귀가스카우트 대원과의 동행은 월요일은 오후 10시부터 12시까지, 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는 오후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1시까지이며, 지정 장소 도착 전에 상황실에 전화(02-3425-5009)하거나, 24시간 여성안심망인 안심이 앱을 이용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