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지역경제 활성화 종합대책 수립·시행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 경기침체 대응, 지역맞춤형 사업 추가 발굴

작성일 : 2021-04-16 11:19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경기 침체에 대응하기 위해 '2021년 지역경제 활성화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구는 종합대책에 따라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 일자리 지원, 지역상권 살리기, 경기부양책 등 4개 분야에서 정부·서울시와 연계한 사업과 강동구 실정에 맞는 지원 대책인 41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으로 소상공인 대상 노동법률·심리상담 중소기업육성기금 지원 착한임대인 발굴을 통한 소상공인 임대료 인하 추진 지방세 납부유예 등 지방세 지원 소상공인 풍수해 보험료 지원 대형버스 주차료 감면 등을 통한 주차지원 등 지역 맞춤형 사업들을 확대할 계획이다.

 

일자리 지원분야에서는 소상공인 무급휴직자 고용유지지원 공공일자리 확대를 추진 상반기 재정을 신속 집행 신속한 계약 체결ㆍ대금 집행 등 경기 부양책을 추진한다.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서는 1기관 1시장 결연사업 강동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 강동 빗살머니 발행 지역경제활성화 창의 아이디어 발굴 주정차 위반 탄력적 단속 유관단체·시설에 지역상권 이용 독려, 관내업체 우선구매를 권장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19 진정 국면 이후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한마당 행사, 상생거리 조성, 온라인 배송서비스 지원 등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작년 5월 지역경제대책본부 설치 후, 50여개 사업을 추가 발굴했다. 지속적 운영을 통해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주민과 소상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해 지원방법을 논의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