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한눈에 강동, 스마트 통합 플랫폼’ 본격 가동

실시간 구정 운영 파악으로 선제적 의사 결정과 신속한 상황 대응 가능

작성일 : 2021-04-19 09:29

이정훈 강동구청장이 집무실에 설치된 ‘한눈에 강동, 스마트 통합 플랫폼’을 시연하고 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분산되어 있는 구정 데이터를 연계해 도시 내·외부의 각종 정보와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한눈에 강동, 스마트 통합 플랫폼을 개발해 4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한눈에 강동은 강동구청 3층 구청장 집무실에 설치된 가로 3.7m, 세로 1.5m의 대형 멀티스크린으로 CCTV, 교통정보, 소방서, 기상청 등 다수의 행정정보를 총 망라한 스마트 통합 플랫폼이다.

 

화면을 터치하면 해당 메뉴를 자세히 살펴볼 수 있으며 강동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메인화면에는 실시간 도시현황 생활지도 구정현황 공약 및 주요사업 여론동향 등 7개의 메뉴로 구성돼 있다.

 

특히 실시간 도시현황은 코로나19 상황판, 재난, 교통, 대기환경 등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데이터를 연계해 화재, 구조, 방역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현장을 연결, 각종 재난으로부터 구민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재난 대응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한다.

 

또한 구정현황에는 60여개의 구정지표를 계량화된 수치와 시각화된 차트로 확인가능하며 공약 및 주요사업에서는 민선7기 공약사업에 대한 사업별 진행현황, 이행율 및 주요 역점사업과 관련된 주요 지표를 통합 관리함으로써 구민과의 약속이행에도 철저를 기할 방침이다.

 

아울러 구는 서울시 자치구 처음으로 스마트 통합 플랫폼에 태양광모니터링시스템을 연계해 관내 곳곳에 설치된 태양광 설비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으며 지방재정시스템, 세무종합 및 세외수입시스템과 연계하여 구 재정현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무엇보다 구축된 정보를 직원들과 공유할 수 있는 시스템 창구를 마련해 전 직원이 구정 목표와 현황을 수시로 확인하고 행정에 능동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한 점이 눈에 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스마트 통합 플랫폼 구축을 통해 정확하고 적시성 있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구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정책 실현에 속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계 가능한 내·외부 모든 시스템을 활용해 186종 최대 데이터를 가져왔으며 그 중 80%의 데이터를 자동 연계 구축함으로써 데이터 축적·관리에 대한 부담은 줄이고 정확하고 적시성 있는 품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반을 마련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