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의 고민에 인생 선배가 답한다

강동50플러스센터 ‘2050+ 세대공감 토크콘서트’ 개최

작성일 : 2021-12-08 11:01

강동50플러스센터 전경.

 

강동구(구청장 이정훈)9일 저녁 7, ‘2050+ 세대공감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강동50플러스센터는 사회적 가치 창출과 세대통합에 기여하는 50+세대 중심의 소통형 사업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지난 4월부터 서울청년센터 강동오랑 등 관계 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이 행사는 50+세대가 주축이 되어 청년들과 함께 생각을 나누고, 청년들은 기존 취업중심 멘토링 방식을 벗어나 보통의 삶을 살아온 50+세대로부터 인생 전반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현실적인 조언을 들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인생 멘토가 돼 이야기를 풀어 갈 50+세대들은 강동50플러스센터에서 ‘50+자서전 쓰기에 참여했던 수강생들이 나섰다. 이들은 워킹맘으로 살아가기 내가 원하는 삶 내 삶의 시련 등 3가지 주제로 마련된 각각의 토크(Talk)에서 청년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눈다. 청년 참여자는 강동구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 청년 20명을 사전신청을 받아 모집했다.

 

이번 50+세대와 청년들이 함께하는 세대공감 토크콘서트는 최근 노중년존’, ‘노시니어존등 세대 간 배제와 단절을 부추기는 사회적 분위기를 전환할 의미 있는 시도로 해석된다. 이에 그치지 않고, 여기에서 형성된 세대통합 담론을 향후 강동50플러스센터의 세대이음활동을 위한 정책의제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강동의 청년들이 인생의 선배들로부터 용기와 희망을 얻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하면서, “앞으로도 50+세대의 경험과 역량이 사회 곳곳에서 선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강동50플러스센터만의 차별화된 협업 사업을 적극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동50플러스센터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강동50플러스센터(02-482-5060)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