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수 송파구청장, 잠실새내역 리모델링 현장 방문

40년 된 노후 역사에 하루 평균 2만 6천명 이상 이용

작성일 : 2021-06-11 18:39 수정일 : 2021-06-11 18:47

잠실새내역 새 청사를 방문한 박성수 송파구청장.

 

박성수 송파구청장이 11일 지역 주민들과 함께 리모델링이 마무리된 잠실새내역을 방문해 서울교통공사 직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잠실새내역은 1980년도에 개통돼 하루 평균 26,000명 이상이 이용하는 역사이지만, 40여년의 시간 동안 시설이 극히 노후화돼 시설 환경 및 공기질 개선을 요청하는 목소리가 매우 높았다.

 

이에 구는 구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며 서울시와 서울도시철도공사, 환경부 등에 리모델링 공사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건의했다. 그 결과 국비지원사업으로 선정됐고 384억 원 사업비를 투입해 작년 1월 착공 후 지난달 공사를 마무리했다.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편의시설 추가 냉방 및 환기시설 개량 소화 및 피난설비 교체 전력공급계통 안정화 LED 조명 도입 정보통신 재배치를 통한 인터넷 확장 슬림형게이트 교체 등 대대적인 시설개선이 이뤄졌다.

 

잠실새내역 현장을 방문한 박 구청장은 세련된 인테리어와 최신 냉방시설이 도입돼 주민들께서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을 것 같아 기쁘다면서, “오랫동안 불편함을 참고 견뎌주신 송파구민들께 감사하며, 사업추진을 위해 힘써주신 서울교통공사 관계자 분들께도 고마움을 전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