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자는 악기를 깨워주세요”

주민이 기증한 악기, ‘송파쌤 악기도서관’에서 재탄생

작성일 : 2021-12-02 10:30 수정일 : 2021-12-04 10:37

지난 5월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 개관식에 참석한 박성수 송파구청장(가운데).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유휴악기가 주민들을 위한 악기로 재탄생할 수 있도록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에서 악기를 기증받는다고 밝혔다.

 

지난 5월 송파구청 사거리 지하보도 공간을 리모델링해 개관한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는 주민 누구나 예술·문화적 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악기를 공유하고 음악적 체험과 교육을 제공하는 공간이다. 스튜디오, 음악창작실, 악기수장고, 소공연홀 등의 시설과 건반악기·현악기·관악기·레코딩 등 500여 개의 악기를 보유하고 있다.

 

구는 가정과 학교 등에서 사용하지 않는 유휴악기를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에 기증받아 주민들과 함께 나눠 공유문화를 확산하고 지속가능한 악기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한다.

 

기증은 송파쌤 교육포털(www.songpa.go.kr/ssem)에서 악기 유형, 구입년도, 사진 등의 정보를 입력한 후 신청하면 된다.

 

다만 탬버린, 리코더, 멜로디언 등 보급용 악기나 부피가 큰 피아노는 기증이 제한된다. 파손이나 손상이 심해 기본적인 수리로 재사용이 불가능한 경우도 기증이 어렵다.

 

이렇게 기증된 악기는 수리 및 조율, 부품교체, 소독 등을 거쳐 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재탄생한다.

 

먼저, 기증받은 악기는 송파쌤 교육포털에 등록해 청소년, 학생들이 대여 신청 후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 인물도서를 비롯한 송파쌤 자체 음악교육 프로그램과도 연계해 악기가 없는 학생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밖에도 구는 지역 내 아동·청소년센터나 학교에 재기증해 음악 프로그램이나 교육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는 악기 기증자에게 악기도서관이 보유하는 악기 대여 및 스튜디오(연습실) 대관을 1회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번 악기 기증을 통해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가 주민들에게 더욱 가깝고 친근한 공간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송파쌤 악기도서관&음악창작소를 통해 누구나 악기와 음악, 문화와 예술을 쉽게 접하고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