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보호구역 내 거주자우선주차구획 전면 폐지

작성일 : 2021-10-12 19:36

 

송파구시설관리공단은 민식이법으로 알려진 도로교통법개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내 거주자우선주차구획을 올해 9월말로 종료하고 10월부터 모든 구획을 순차적으로 삭선한다고 밝혔다.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에서 단 한 건의 사망사고도 없어야 한다는 정부 방침에 따라 송파구시설관리공단이 관리하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거주자우선주차구획 379면을 전면 폐지한다.

 

송파구시설관리공단은 주민들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문자 및 안내문 발송을 통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주차구획폐지에 대해 지속적으로 알려드렸으며, 가용 구획 발생 시 구획폐지 대상자를 우선적으로 이동 조치하는 등 주차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중빈 송파구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거주자우선주차구획 감소로 주민들의 불편이 늘어날 것이 예상되지만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폐지되는 만큼 구민들의 많은 이해와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