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희 위원장,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지하철 9호선 조기 착공’ 촉구

강일동 청년주택사업 주민과 청년 니즈 보강 요청…재건축규제 완화 논의도

작성일 : 2021-05-06 19:41

이수희 강동갑 당협위원장(왼쪽)이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나 강동지역 숙원사업과 민원해결에 서울시가 적극 나서 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이수희 국민의힘 서울 강동갑 당협위원장은 최근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나 지역 현안사업과 민원을 직접 설명하고 서울시가 적극 나서 해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 위원장은 이날 오 시장에게 강동구가 강남4구에 걸맞게 개발, 발전돼야 함에도 그동안 답보상태에 있다, 심지어 인근 경기 하남시 상권에 구민들을 뺏기는 심각한 상황이라면서 서울시가 특별히 관심을 가져 달라고 강조했다.

 

또 이 위원장은 강동구민들의 숙원사업인 지하철 9호선 4단계 착공을 서울시에서 적극 나서달라고 촉구했다.

 

강일동 공영차고지에 건립 계획 중인 청년주택사업과 관련, 이 위원장은 강일동에 유일한 유휴공간인 만큼 지역 주민들과 청년층의 니즈(needs)를 모두 반영할 수 있도록 보강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 밖에도 이 위원장은 오시장과 함께 재건축 규제 완화에 대해 심도 있고 폭넓은 논의를 벌였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