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창업패키지 사업’ 참여기업 모집

900개사 내외 선발, 최대 1억원 지원

작성일 : 2021-03-26 21:43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김영신, 이하 서울중기청)는 창업 3년 이내 기업의 사업화를 지원하는 ‘2021년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에 참여할 초기창업기업을 326()부터 415()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초기창업패키지는 유망 창업 아이템을 보유한 창업 3년 이내 초기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시제품 제작, 마케팅 등에 소요되는 사업화 자금(최대 1억 원)과 함께 아이템 검증, 투자유치 기업설명회 등 창업 사업화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초기창업패키지 사업 참여기업은 전국을 대상으로 올해 총 900개사를 모집할 계획이다.

 

이번 창업기업 모집은 ‘20년 기선정된 40개 주관기관을 통해 진행되며 창업기업은 각 주관기관별 모집분야(일반분야, 그린분야)와 특화프로그램 등을 고려해 적합한 주관기관을 선택하면 된다.

 

서울중기청은 서울에 소재한 9개 초기창업패키지 주관기관 홍보영상을 제작해 창업기업이 주관기관별로 차별화된 특성을 좀 더 쉽게 이해하고, 자신에게 맞는 지원프로그램을 갖춘 주관기관을 비교 후 선택·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홍보영상은 서울중기청 유튜브 채널을 통해 325()에 공개됐으며, K-스타트업 홈페이지 및 서울중기청, 각 주관기관 홈페이지 등에도 게시하여 창업기업이 언제라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사업 신청 접수는 326() 14시부터 415() 18시까지 케이-스타트업(K-Startup) 누리집(www.k-startup.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이후 각 주관기관에서 서류평가와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지원기업을 선정한다.

 

사업설명회는 41()에 창업진흥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케이(K)-스타트업 누리집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고 통합콜센터(1357)로도 문의 가능하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