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중소상공인 특별보증 신용대출 규모 확대

대출한도 2,000만 원 이내 상환조건은 1년 거치 4년 분할 상환

작성일 : 2021-05-27 11:09

 

강동구(구청장 이정훈)21()부터 자금 소진 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판매부진 등 자금사정이 어려워진 지역 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해 360억 원 특별신용보증 대출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서울신용보증재단, 우리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과 업무협약을 맺고 지난해 융자규모 180억 원에서 올해 360억 원으로 확대했다. 1년간 발생되는 이자는 강동구가 전액 지원한다.

 

대상은 사업자등록 후 6개월 이상 경과한 강동구 관내 소재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중 대표자의 신용평점이 595점 이상(. 17등급)의 사업체가 신청 가능하다. 업체당 대출한도는 2,000만 원 이내이고 상환조건은 1년 거치 4년 분할상환이다.

 

융자지원을 희망하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521()부터 강동구 관내 우리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 지점을 방문해 상담 및 신청·접수할 수 있다. 신청접수 이후에는 서울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 발급여부 확인 등 절차를 거쳐 대출지원을 받게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특별추천 신용보증 대출지원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자금난 극복 및 경영애로 해소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우리구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특별신용보증 대출지원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 지역 내 우리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 지점, 서울신용보증재단(1577-6119) 또는 강동구 노동권익센터(02-3425-8729)로 문의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