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전 주민세를 주민세(사업소분)로 통합 개편

강동구, 주민세 납기를 8월로 통일하고 세목 단순화

작성일 : 2021-06-18 10:38

강동구(구청장 이정훈)지방세법개정(2020. 12. 29.)으로 2021년부터 사업주가 7월에 신고·납부하던 종전 주민세(재산분)8월에 고지하던 종전 주민세(균등분)를 주민세(사업소분)로 통합하면서 납기를 8월로 통일하였다.

 

올해 변경된 주민세(사업소분)는 기존 균등분의 기본세액과 기존 재산분 연면적 세율에 따라 각각 산출한 세액을 합한 금액이며, 지방교육세는 기본세액의 25%이다. 기본세액은 법인의 경우 기존 최고 50만 원에서 최고 20만 원으로 낮아졌다.

 

사업소분 과세기준일은 71일이며, 81일부터 831일까지를 납기로 해 신고·납부해야 한다. 다만 납세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의 장은 납부서를 발송할 수 있어 이를 납부한 경우, 신고·납부한 것으로 본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지방소득세과(02-3425-5620)에 문의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