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사1동, 중장년 1인 가구 고독사 예방 사업 추진

매칭된 가정에 주 1회 이상 안부 전화, 미연락 시 방문

작성일 : 2021-01-28 10:11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암사1동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더욱 소외되고 있는 1인 가구들의 경제적 위기와 사회적 고립 현상이 심각해지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암사1동에서는 지난해 주변 이웃을 돌아보고 관심을 유도하는 이웃기웃 프로젝트를 진행해 주민들이 쉽게 어려운 이웃을 돕는 과정에 참여할 수 기회를 제공했다. 올해에는 이웃 간 관계 맺기를 통해 지역주민이 1인 가구를 돌볼 수 있는 이웃-이음사업을 진행해 적극적인 지역사회 돌봄 서비스를 추진한다.

 

이웃-이음사업은 만 5065세 미만 장년 1인 가구 중 고독사 위험군 또는 잠재적 위험군 80명을 대상으로 암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손경진)의 주관으로 해 통장협의회를 비롯한 직능단체 9곳 주민 200여 명이 참여해 각 가정에 2:1로 매칭된다.

 

주민들이 매칭된 1인 가구에 주 1회 이상 전화해 안부를 확인하고 2(3회 이상) 동안 미연락 시, 동주민센터로 연락을 하고 복지플래너가 즉시 가정 방문해 상태를 확인하는 과정으로 진행한다. 또한 분기별로 가정 방문을 실시해 대면으로 안부를 확인하고 후원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서점옥 암사1동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소외되고 있는 1인 가구를 위해 지역사회가 나서 이웃이 이웃을 돌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동 단위 복지 공동체의 허브로써 역할을 다해 건강한 공동체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암사1동은 복지플래너 가정방문 모니터링 사업 찾아가홈즈’, 암사시장상인회와 협력해 진행하고 있는 나눔가게 사업 사랑의 장바구니’, 긴급 돌봄이 필요한 주민을 위한 돌봄SOS센터사업을 통해 소외계층의 복지 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