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지역사회와 함께 의료사각지대 줄였다

사회복지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20년 사업성과 발표·계획 논의

작성일 : 2021-04-14 14:20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이 지난 413() ‘사회복지 네트워크 간담회를 개최했다. 그간 강동경희대학교병원과 함께 의료비 지원사업을 진행해온 강동·하남·송파 지역 내 공공, 민간기관과 원내 주요 보직자가 참석해 다양한 사회복지 사업성과발표 및 2021년도 계획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행사는 김린아 사회사업팀장의 사회로 진행됐고, 상호 소개 및 인사 병원 및 사회사업팀 소개(김린아 사회사업팀장) 인사말씀(이형래 의대병원장, 유승돈 의료협력실장) 진행사업 성과발표(진단검사비지원을 비롯한 지역연계사업) 기관 대표 인사(이정훈 강동구청장, 곽재복 시립서울장애인복지관장, 차영미 송파구청 희망복지팀장) 기념촬영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사회사업팀은 2011년부터 희망 On- 좌절 Off 저소득층을 위한 진단검사비 지원사업을 진행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았다. 증상은 있으나, 정밀 검사비 및 수술비 마련이 어려운 환자들을 지원해 암과 같은 중증질환이나 희귀난치질환을 발견, 치료를 시작할 수 있도록 도왔다. 10년간 총 970, 10억여 원을 지원했다. 또한, 2013년부터 강동구 드림스타트센터와 함께하는 지원사업을 통해 강동구 내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한 치과 치료비, 성장 지원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기관들과 함께 의료사각지대에 있는 환자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