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노후는 평안하십니까? (3) - 노후준비를 잘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신선우(shin172@naver.com, 교육청 주관 경제교육 강사, 재무컨설턴트, 재무칼럼니스트)

작성일 : 2021-06-13 17:18

얼마 전 MBC전지적참견시점 프로그램에서는 이영자가 자신의 부모님 삶을 회상하며 앞으로 다가올 스스로 노후에 대해 대비하기 위해 미리 실버타운을 방문 비교하며 자신의 노후시점에 입주할 곳을 알아보는 과정을 방영했다.

 

지금까지 노인이라고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 외롭고, 힘없고, 아프고 보호가 필요한 사람이었다. 하지만 건강수명이 늘어나면서 앞으로의 시대는 이러한 노인의 모습은 사라질 것이라 생각한다. 현재 6080세 모습만 봐도 과거 허리 굽고 움직이기도 불편해 항상 가족들이 부모님을 뵈려 시골로 내려왔던 모습이 선했지만 지금은 그렇지 않다. 10년 많게는 20년 가까이 외모부터 젊어졌고, 오히려 병약하고 경제력이 없어 자녀에게 의지하던 빈곤하고 아픈 모습에서 현재는 오히려 건강하게 살고, 독립적이며, 시골보다는 도시를 선호하며 사회생활을 활동적으로 즐기며 오히려 경제력까지 겸비한 모습이다.

 

그렇다면 100세 시대의 노후준비는 어떻게 생각하고 대비해야 멋진 노후준비가 가능할까?

 

첫째, 국민연금 수령까지 10년 징검다리 소득을 대비하라.

 

실제 정년퇴직 나이는 50대 초, 중반으로 직장에서 퇴직을 하게 되면 가장 큰 문제는 매월 나오던 월급이 더 이상 나오지 않는다는 데 있다. 하지만 지금까지 불입했던 국민연금이 만 65세부터 나오지만 10년 가까운 시간을 기다려야 한다. 10년 동안 최대한 절약한다 해도 자녀교육비, 대출이자, 세금, 공과금, 통신비, 기본생활비 등 기본적 고정비용은 절약하는데 한계가 있다. , 이 시기가 다가오기 전에 55세부터 65세까지의 매달 최소 생계비 정도는 충당할 수 있는 1차 노후 소득재원을 꼭 준비해 놓아야 한다. 만약 준비를 하지 않는다면 주거공간을 줄이거나 보험에서부터 향후 노후연금까지 해약하는 상황이 발생하고, 이후 모두 악순환으로 연결, 당장 먹고 사는 걱정을 해야 하는 상황이 집안에 펼쳐지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국민연금 수령 전 10년간을 꼭 대비해야 한다.

 

둘째, 자녀 지출관리를 철저히 해라.

 

대부분 노후준비를 못하는 이유는 자녀들의 뒷바라지 때문에 준비를 못한다. 하지만 문제는 과거의 세상과 앞으로의 세상은 다르다는 데 있다. 과거에는 자녀 뒷바라지를 하면 부모의 수명이 짧아 부모를 부양 기간이 짧았다. 또한 자녀의 빠른 취업과 독립으로 자녀의 뒷바라지 비용이 적었고, 노후비용도 적게 들어갔다. 하지만 지금은 자녀의 취업과 사회적 독립이 미뤄지면서 결혼이 뒤로 늦어지고, 덩달아 자녀 출산도 늦춰지면서 자녀가 대학을 졸업하기도 전에 직장에서 정년 퇴직을 맞는 사람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자녀가 대학을 졸업한다고 문제가 해결되는 것도 아니다.

 

그렇다 보니 오히려 부모가 자녀에게 의지하는 것이 아닌 자녀 결혼 후에도 부모에게 의지하는 일명 캥거루족이 늘고 있고, 과거 부모가 스스로 독립한 시기에 자녀가 독립을 못하는 불균형 현상 때문에 결국 지금 부모의 노후는 발목을 잡히게 된다.

 

국민연금 수령 전 10년이라는 기간도 노후에서 중요한 갈림길이지만, 대학졸업 후 사회적 독립을 앞둔 자녀에게도 중요한 인생의 전환점이기도 하다. 그렇기 때문에 자녀 교육비와 노후자금 마련 계획을 반드시 세우고 이러한 내용을 꼭 자녀와 공유하고 이야기 나눠야 한다.

 

다음 칼럼에서 노후준비를 잘하는 방법에 대해 이어 이야기 하도록 하겠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늙고 누구나 은퇴를 한다. 과거에는 은퇴, 노후라는 단어가 너무 생소했지만 지금은 살아온 시간만큼 다시 한번 인생을 살게 된다. , 얼마나 미리 계획하고 대비하는지에 따라 분명 은퇴 후 노후생활의 모습은 달라진다. 은퇴와 노후는 같은 듯 하지만 엄연히 다르다. 은퇴는 직업에 대한 것을 의미하면 노후는 삶의 질을 의미한다.

 

, 노후준비는 가족 전체를 위한 스스로의 책임감이다. 남의 이야기도 그렇다고 나만의 이야기와 고민도 아니다. 노후준비의 중요함은 가족전체의 재정 문제로 연결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고, 지금부터라도 가족 모두 한마음 한 뜻으로 부모와 개인의 현명한 노후에 대한 계획을 세워보길 바란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